음식의 味학2012.06.28 10:10

 

 

 

 

배불리 먹어도 속이 편한 지리산 사찰음식, 연잎대통밥

 

그 집은 낡았다. 수년 전 마지막으로 이곳을 들렀을 때만 해도 잘 가꾸어진 정원하며 제법 깔끔한 건물이었지만 시간도 이 집을 비켜가지는 못한 듯하다.

 

 

지리산 천은사 가는 길목에 있는 초가원가든. 이 집은 원래 산책정식을 해오다 십여 년 전부터는 사찰음식을 표방하고 영업을 해왔다. 구례군의 권유를 받고 전국의 유명 음식점과 스님들을 만나 사찰음식점을 개업하게 되었다는 것이 주인의 말이다. 그러다보니 예전의 산채정식과 절음식의 장점을 살린 퓨전사찰음식으로 상을 차리게 되었다.

 

 

화엄사에서 천은사 방면으로 난 외길을 따라 얼마간 달려 초가원을 찾았다. 창이 넓은 방 한 편에 앉아 느긋하게 아내와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며 밥상을 기다렸다.

 

 

잠시 후, 주인은 쟁반 가득 담아온 음식을 부지런히 상에 내놓았다. 아주 익숙한 손놀림에 상차림은 금세 끝이 났다. 음식은 사찰음식 '연잎대통밥'을 주연으로, 지리산에서 나는 갖은 산나물을 조연으로 상을 채웠다.

 

 

죽순, 두릅, 더덕, 도라지, 연근조림, 취나물, 고사리, 취나물, 우엉, 머위줄기, 버섯, 전, 다시마, 미역 등 26여 가지의 반찬에다 된장찌개, 시원한 재첩국이 나왔다. 예전과 별반 차이가 없었다. 주인의 말에 의하면 화학조미료는 일체 쓰지 않고 다시마, 미역, 버섯 등을 가루로 만들어 맛을 낸다고 한다.

 

 

흔히 사찰에서 수행에 방해가 된다고 하여 금하고 있는 음식으로 파, 마늘, 부추, 달래, 흥거가 있는데 이를 ‘오신채’라 한다. 흥거는 우리나라에 없어 대신 양파를 금지하고 있다. 사찰음식을 표방하는 이 집에서는 마늘과 고추는 사용을 하지만 다른 오신채와 자극적인 음식은 사용하지 않고 있었다.

 

 

아무래도 이 상차림에서 자연 관심이 가는 것은 주연인 대통밥이다. 대통밥은 흑미, 검은콩, 찹쌀, 연잎가루, 밤, 대추, 잣을 넣고 연꽃을 덮고 한지를 씌워 만들어 연의 향이 은은히 배어 있다. 대통에서 한지를 떼어내고 가까이 들여다보자 그 향이 얼굴 가득히 퍼진다.

 

 

양념장을 살짝 끼얹은 토실토실한 도토리묵이 입안에서 부드럽게 녹았다.

 

 

더덕과 도라지는 이 식단에서 제법 붉어 보였지만 전혀 맵지 않다는 아내의 말….

 

 

갓 부친 호박전과 부추전은 그 맛이 하도 좋아 주인에게 더 달라고 했더니 한 접시 가득 내주었다. 마음 같아선 도시락에 싸서 산책하며 먹고 싶었다.

 

 

김부각은 그 바삭바삭한 맛이 일품.

 

 

죽순은 흔히 무맛이라고 하나 그건 모르는 소리다. 죽순의 맛은 맑은 맛이다. 살짝 데친 두릅은 아삭아삭하게 씹히는 맛이 좋다.

 

 

아무래도 이 밥상의 으뜸은 갖은 산나물들, 짜지 않아 아무리 먹어도 부담이 없다.

 

 

산나물 등 반찬을 한 번씩 먹었을 뿐인데 금세 대통밥 한 그릇이 비워졌다.

 

 

☞ 연잎대통밥은 15,000원이다. 초가원가든은 전남 구례군 광의면 방광리 93번지 천은사 가는 길목에 있다.

 

 

 

추천은 새로운 여행의 시작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구례군 광의면 | 초가원가든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김천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진이 정말 예술입니다.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2012.06.28 10: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앗..
    오랜만에 들렀더니 옆에 대문사진이 바뀌었네요...
    언제적 사진인지 모르겠지만
    건강해 보여서 좋습니다..^^

    2012.06.28 11:30 [ ADDR : EDIT/ DEL : REPLY ]
  3. 와...노을이두 먹고 싶어요.ㅎㅎ
    잘 보고가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2.06.28 11: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반찬 하나도 남김없이 다 먹을 수 있을것 같습니다.
    부각은 저희 할머니께서 만드시는것과 비슷해보이네요 ^^

    2012.06.28 13: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맛있어요 보여요~~ 깔끔하고 저 저런 그릇들 좋아해서 더 맛나게 보이는것 같습니다.
    맛있는 식사 건강의 원천입니다.
    김천령님 화이팅~!!!!!

    2012.06.29 07: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갈한 밥상이네요.
    건강함이 저절로 올것만 같은..

    2012.07.02 08:35 [ ADDR : EDIT/ DEL : REPLY ]
    • vf2416

      강냉이밥을 권장함 http://pann.nate.com/talk/320596037 2MB처럼 맨밥에 간장 먹던가ㅋㅋ

      2019.02.09 18:39 [ ADDR : EDIT/ DEL ]